광고

21희망재단, 전미주장애인체전 뉴욕대표 선수단에 점심대접

뉴욕일보 | 기사입력 2024/07/10 [01:32]
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1희망재단, 전미주장애인체전 뉴욕대표 선수단에 점심대접
 
뉴욕일보   기사입력  2024/07/10 [01:32]

  © 뉴욕일보

21희망재단은 5일 제2회 전미주장애인 체전에 뉴욕대표로 참가했던 25명의 쟝애인들을 거성식당에 초청해 점심을 대접하며 따뜻한 마음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21희망재단(이사장 변종덕)은 제2회 전미주장애인 체전에 뉴욕대표로 참가했던 25명의 쟝애인들을 7월5일 거성식당에 초청해 점심을 대접하며 따뜻한 마음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

21희망재단은 그 동안 제1회 전미주체전에는 2,000달러 지원했고 좋은 성적을 낸 장애인에게는 체육특기생으로 선발하여 장학금 2,500달러를 수여하며 장애인들에게 힘과 용기를 주며 격려헸다.

이날 변종덕 이사장은 계속해서 장애인들에게 지원과 사랑의 나눔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점심대접 행사에는 재단의 변종덕이사장, 김준택 재단 CIO, 최미경 뉴욕대한체육회장, 김상현 수석부회장이 참석하여 뉴욕장애인선수들을 격려했다. [기사사진 제공=21희망재단 사무국]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7/10 [01:32]   ⓒ 뉴욕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온라인 광고 순환 예제
이동
메인사진
즉각 호전 반응, 근본 건강 개선 ‘청류담’, 강재구 원장을 만나다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