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랑 나누며 서로 격려하는 희망의 한인사회 만들어 나가자”
“시민권 없어 고통받는 한인 美입양인 돕자” 블리스색소폰앙상블, 사랑나눔콘서트 수익금 전달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9/12/28 [06:07]
광고
▲     © 뉴욕일보

뉴욕 블리스색소폰앙상블은 26일 뉴욕일보를 방문, 미국 내 한인 입양인들의 권익증진을 위해 활동하는 월드허그파운데이션에 '제9회 정기 연주회'의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 왼쪽부터 뉴욕 블리스색소폰앙상블의 김바울 고문, 월드허그파운데이션 길명순 이사장, 블리스색소폰앙상블 헬렌 김 고문, 이수길 단장.

 

뉴욕 블리스색소폰앙상블(단장 이수길)은 26일 뉴욕일보를 방문, 미국 내 한인 입양인들의 권익증진을 위해 활동하는 월드허그파운데이션(이사장 길명순)에 '제9회 정기 연주회'의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다.


뉴욕 블리스색소폰앙상블은 19일 개최한 제9회 정기 연주회-사랑나눔 콘서트를 개최했을 때 들어온 입장료와 자발적 기부금을 모아 이 성금을 마련했다. [뉴욕일보 12월 11일자 A3면- ‘음악 통해 시민권 없어 고통받는 한인 美입양인 돕는다- 뉴욕블리스색소폰 앙상블 제9회 정기연주회’ 기사, 12월 20일자 A2면- ‘사랑나눔콘서트… 연주도, 이웃사랑도 브라보!- 뉴욕 블리스색소폰앙상블, 입양인·퀸즈드림센터 후원’ 제하 기사 참조]


길명순 월드허그파운데이션 이사장은 “조그만 힘이라도 합치면 열배가 된다고 생각한다. 입양인 돕기 운동이 힘들고 많이 좌절할 때가 있지만 이렇게 마음을 합쳐주실 때마다 새 힘을 얻는다. 열심히 노력해서 좋은 결과로 함께 기뻐할 수 있는 내년을 만들어보겠다”고 감사의 인사를 남겼다.
뉴욕 블리스색소폰앙상블의 이수길 단장은 “우리 회원들이 열심히 노력해 연주회를 성황리에 마쳐 기쁘다. 내년에는 더 크고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서 힘쓰겠다”고 전했다.
한편, 2020년 10주년을 맞는 뉴욕 블리스색소폰앙상블은 신임단원을 적극 모집 중이다. 음악에 관심 있는 한인은 718-578-9068로 문의하면 된다.
<유희정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12/28 [06:07]  최종편집: ⓒ 뉴욕일보
 

전 세계SNS 별들의 축제 2020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올해 4월부터 적용되는 새 ‘H1B(전문직 취업)비자’ 발급 절차 확정 석사이상 고학력자들 유리…2번의 당첨 기회 고용주 사전등록제 일단 보류…2020년 실시 /뉴욕일보
中,미녀 아나운서 섹스영상 인터넷 유출 /뉴욕일보 박전용
中 명주 마오타이주 가격이 집 한채 값과 맞먹어 /뉴욕일보 박전용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인구센서스에 한인 모두 참여하자” /뉴욕일보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뉴욕주 팁크레딧 폐지하면 “서비스업 소상인들 위기” 뉴욕한인네일협회, “업소 30~40% 문닫아야할지도” /뉴욕일보
가정집에서 ‘어린이 집’ 운영 해보실레요 2월13일 워크샵 통해 방법 알려드립니다. /뉴욕일보
전 세계SNS 별들의 축제 2020 ICF / THE 1st IMCF AWARDS 성료!! /김명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