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살아있는 고국 해산물 맛 볼 수 있는 한국식 횟집 노량진수산회센터, 플러싱서 오픈, 수족관만 12개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9/05/30 [06:52]
▲     © 뉴욕일보

노량진 수산 회 센터가 27일 플러싱(154-01 Northern Blvd., Flushing, NY 11354)에서 오픈했다.

 

 

노량진 수산 회 센터가 27일 플러싱(154-01 Northern Blvd., Flushing, NY 11354)에서 오픈했다. 노량진 수산 회 센터는 살아있는 해산물과 찜, 전골을 주력 메뉴로 하는 한국식 횟집이다.


노량진 수산 회 센터는 “진정한 고국 해산물의 맛을 위해 한국에서 해산물을 직접 수입하고 있다”고 자랑한다. 3,600 스퀘어피트 규모에 들어선 12개의 대형 수족관은 노량진 수산 회 센터의 신선도를 자랑한다. 이곳에서 손님은 원하는 대로 해산물을 골라 담아 즉석에서 조리 과정을 지켜보며 요리를 즐길 수 있다.


현재 회 센터에서 가장 인기가 좋은 메뉴는 ‘스팀메뉴’로, 특대일 경우 랍스터, 전복, 문어, 새우, 소라, 굴, 홍합, 쭈꾸미, 스노우크랩, 조개까지 무려 10 종류의 해산물을 99.99달러부터 시작되는 저렴한 가격에 한 자리에서 맛 볼 수 있다. 이외에 활어, 도다리, 낙지, 해삼, 전복, 멍게 등 스케다시 5종에 매운탕이 추가된 ‘세트메뉴’와 ‘모듬회 메뉴’도 손님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두 메뉴 모두 50달러에서 100 달러가 조금 넘는 가격대로 놀라운 가성비를 보인다.

 

▲     © 뉴욕일보

노량진 수산 회 센터는 살아있는 해산물과 찜, 전골을 주력 메뉴로 하는 한국식 횟집이다.


매니저 김 씨는 “고객님들께서 한 번 방문하면 단골이 되는 횟집이 되기 위해 늘 최상의 재료를 준비하며, 정성을 다해 서비스 하겠다”고 전했다. 노량진 수산 회 센터는 평일 오후 12시부터 3시까지 점심 메뉴 특별가를 제공한다. 런치 스시 뷔페는 19.99달러, 소주는 언제나 6.99달러다.

 

△노량진 수산 회 센터 주소: 154-01 Northern Blvd., Flushing, NY 11354
△전화: (917)563-7425

 

<박세나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30 [06:52]  최종편집: ⓒ 뉴욕일보
 

새콤달콤 포도의 향연 ‘20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인터내셔널 마트 ‘롯데플라자 마켓’ 뉴저지서 개업 에디슨점 7월 26일 오픈…푸드코트·편의시설 자랑 /뉴욕일보
中,미녀 아나운서 섹스영상 인터넷 유출 /뉴욕일보 박전용
“日의 야비한 무역제재 맞서 日상품 사지말자” 뉴욕·뉴저지 한인들, 일본상품불매운동본부 발족 /뉴욕일보
‘위안부’ 알리려’ 美대륙 80일간 자전거횡단 ‘3A팀’ 한국 세 대학생, 8월29일 뉴욕 도착 /뉴욕일보
타이완, 열차서 '18대1' 집단 섹스파티 충격 /뉴욕일보 박전용
올해 4월부터 적용되는 새 ‘H1B(전문직 취업)비자’ 발급 절차 확정 석사이상 고학력자들 유리…2번의 당첨 기회 고용주 사전등록제 일단 보류…2020년 실시 /뉴욕일보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9월 7일(토)~8일(일) 37회 ‘미동부 추석대잔치’ 편리한 장소 퀸즈식물원에서 열린다 /뉴욕일보
한일 무역갈등 사태관련 美 여권 관계자와 주성배 대표 면담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