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한국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청와대 청원 게시판, 지속 60% vs 폐지 32%..40%는 개편 원해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기사입력  2018/06/28 [10:08]

 

▲     © 뉴욕일보

 

청와대 청원 게시판, 현행 유지 20.1%, 운영방식 개편 40.2%, 전면 폐지 32.0%

– 운영 지속 여론 10명 중 6명으로 대다수인 가운데, 이들 중 다수는 실명제 도입 등 운영상의 개편 필요하다고 인식

– 자유한국당 지지층, 보수층 포함 거의 대부분의 지역, 연령, 이념성향, 정당 지지층에서 운영 지속 여론 대다수이거나 우세

– PK, 60대 이상에서만 운영 지속폐지 양론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하게 엇갈려

청와대 청원 게시판의 운영을 지속해야 한다는 응답이 10명 중 6명가량으로 대다수로 나타난 가운데, 이들 중 다수는 실명제 도입과 같은 운영상의 개편이 필요하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청와대가 국민소통을 목적으로 운영 중인 ‘국민청원 및 제안’ 게시판에 인신공격이나 혐오 등 일부 비상식적인 글들이 올라오면서 게시판 운영을 둘러싼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tbs 의뢰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청와대 청원 게시판의 운영에 대한 국민여론을 조사한 결과, ‘악성 글을 막기 위해 실명제 도입 등 운영방식을 바꾸어야 한다’는 ‘실명제 도입 등 개편’ 응답이 40.2%로 나타났다.

이어 ‘사회 갈등을 조장하므로 전면 폐지해야 한다’는 ‘전면 폐지’응답이 32.0%, ‘국민의 목소리를 제한 없이 듣기 위해 현행 그대로 운영해야 한다’는 ‘현행 그대로 유지’ 응답이 20.1%로 집계됐다. ‘잘모름’은 7.7%.

이에 따라 청원 게시판의 운영을 지속해야 한다는 ‘운영 지속’ 응답이 60.3%(실명제 도입 등 개편 40.2%, 현행 그대로 유지 20.1%)인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적으로는 자유한국당 지지층과 보수층을 포함한 거의 대부분의 지역과 연령층, 이념성향, 정당 지지층에서 운영 지속 여론이 대다수이거나 우세했다. 부산·경남·울산과 60대 이상에서는 운영 지속과 폐지 양론이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하게 엇갈렸다.

▲     © 뉴욕일보


지역별로는 광주·전라(운영 지속 69.9% vs 운영 폐지 24.0%)와 대구·경북(66.9% vs 21.0%), 서울(61.3% vs 31.0%)에서는 60% 이상이 청원 게시판의 운영을 지속해야 한다고 응답했고, 경기·인천(59.5% vs 34.3%), 대전·충청·세종(55.0% vs 30.8%)에서도 운영 지속 여론이 절반을 넘는 다수로 조사됐다. 한편 부산·경남·울산(운영 지속 49.3% vs 운영 폐지 46.0%)에서는 운영 지속과 폐지 양론이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하게 맞섰다.

연령별로는 30대(운영 지속 70.7% vs 운영 폐지 21.8%)와 40대(68.2% vs 28.7%), 50대(64.6% vs 29.3%), 20대(60.7% vs 32.6%) 등 50대 이하 모든 연령층에서 운영 지속 여론이 60% 이상으로 대다수로 나타났다. 60대 이상(운영 지속 42.9% vs 운영 폐지 43.7%)에서는 양론이 팽팽하게 엇갈렸다.

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운영 지속 66.1% vs 운영 폐지 30.9%)과 보수층(58.0% vs 31.0%), 중도층(57.0% vs 37.1%) 모두에서 운영 지속 여론이 10명 중 6명 전후로 대다수인 것으로 조사됐다.

지지정당별로는 정의당(운영 지속 75.5% vs 운영 폐지 23.7%), 바른미래당(66.6% vs 24.9%), 민주당(63.8% vs 32.9%) 지지층과 무당층(55.5% vs 32.8%)에서 운영 지속 여론이 대다수였고, 자유한국당 지지층(43.9% vs 36.6%)에서도 운영 지속 여론이 우세한 양상이었다.  <최경태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6/28 [10:08]  최종편집: ⓒ 뉴욕일보
 

병역특례, 축소·폐지 52% > 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덩더쿵~” 15~16일 뉴저지 추석대잔치 열린다 /뉴욕일보
베이글녀 이제니의 과감한 누드샤워 화보집 /편집부
中 명주 마오타이주 가격이 집 한채 값과 맞먹어 /뉴욕일보 박전용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1년만에 예금고 3,200만 달러 돌파 /뉴욕일보
세계에서 이민 선호도가 가장 높은 나라는 싱가포르 /뉴욕일보 박전용
청주시 우수 농식품, 한인 밥상에 오른다 /뉴욕일보
“한인 친구” 존 리우, 화려하게 정계복귀 아벨라 현의원에 53% 대 47%로 설욕 /뉴욕일보
퀸즈한인회 38회 연례 베네핏 갈라에 300여명 참석 “각계 협조로 예산 2배로 성장, 자랑스럽다”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