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한국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론조사 공표금지’ 공직선거법, 현행 유지 46% vs 폐지·축소 44%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기사입력  2018/06/17 [12:29]

 

-현행 유지 우세 : 충청영남, 50대이상, 한국당 지지층, 중도층·보수층

-폐지축소 우세 : 경기인천·호남, 30대·40대, 무당층·바른미래당 지지층

-20대, 민주당정의당 지지층, 진보층은 두 여론 팽팽하게 맞서

▲     © 뉴욕일보

 

선거여론조사의 공표를 금지하는 공직선거법 조항에 대해 현행대로 유지해야 한다는 여론과 전면 폐지하거나 축소해야 한다는 여론이 팽팽하게 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현행 공직선거법이 투표일로부터 일주일 전의 기간에 실시된 후보 지지도나 정당 지지도와 같은 선거여론조사 결과를 대중에게 공표할 수 없게 하고 있는 가운데, tbs 의뢰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이에 대한 국민여론을 조사한 결과, ‘여론조사 결과가 선거에 영향을 줄 수 있으므로 현행대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는 ‘현행 유지’ 응답이 46.4%로 집계됐다.

‘투표 당일과 하루 전 정도로 공표금지 기간을 줄이는 것이 좋다’는 ‘기간 축소’응답은 25.8%, ‘국민의 알 권리를 막고 깜깜이 선거를 유발하기에 전면 폐지하는 것이 좋다’는 ‘전면 폐지’ 응답은 17.8%로 나타나, 현행 유지 여론(46.4%)과 폐지 또는 축소 여론(43.6%)이 오차범위 내에서 팽팽하게 엇갈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잘모름’은 10.0%.

세부적으로는 충청권과 영남, 50대와 60대 이상, 자유한국당 지지층, 중도층과 보수층에서는 현행 유지 여론이 다소 우세한 반면, 경기·인천과 호남, 30대와 40대, 무당층과 바른미래당 지지층에서는 폐지 또는 축소 여론이 다소 높은 양상을 보였다. 20대와 정의당·더불어민주당 지지층, 진보층에서는 두 여론이 팽팽하게 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     © 뉴욕일보

 

지역별로는 대전·충청·세종(현행 유지 53.0% vs 폐지·축소 39.9%)과 대구·경북(50.3% vs 38.0%), 부산·경남·울산(44.1% vs 34.6%), 서울(49.1% vs 45.9%)에서는 현행대로 선거여론조사의 공표를 금지해야 한다는 여론이 다소 우세한 양상인 반면, 경기·인천(43.4% vs 49.4%)과 광주·전라(40.7% vs 47.1%)는 공표금지 법 조항을 폐지하거나 기간을 축소해야 한다는 여론이 다소 우세한 경향을 보였다.

연령별로는 50대(현행 유지 54.7% vs 폐지·축소 37.0%)와 60대 이상(46.5% vs 36.5%)에서는 현행 유지 여론이 우세한 반면, 30대(43.5% vs 52.7%)와 40대(39.9% vs 48.0%)에서는 폐지·축소 여론이 우세했다. 20대(47.2% vs 47.1%)는 현행 유지와 폐지·축소 여론이 팽팽하게 맞섰다.

지지정당별로는 자유한국당 지지층(현행 유지 54.8% vs 폐지·축소 35.6%)에서는 현행 유지 여론이 다수인 반면, 무당층(29.7% vs 62.6%)과 바른미래당 지지층(36.0% vs 45.7%)에서는 폐지·축소 여론이 다수였다. 정의당(47.9% vs 46.6%)과 더불어민주당(45.6% vs 44.7%) 지지층은 두 여론이 팽팽하게 엇갈렸다.

이념성향별로는 중도층(현행 유지 48.9% vs 폐지·축소 43.7%)과 보수층(46.4% vs 41.4%)에서는 현행 유지 여론이 다소 우세한 양상이었고, 진보층(47.5% vs 47.4%)에서는 현행 유지와 폐지·축소 여론이 팽팽하게 맞섰다. <최경태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6/17 [12:29]  최종편집: ⓒ 뉴욕일보
 

운동선수 병역특례 확대, 찬성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민승기 전 회장 관련 소송 진행 상황 등 보고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4차 산업혁명 시대 기술혁신 대비하자” /뉴욕일보
“북한 비핵화 반드시 이뤄져야” /뉴욕일보
美의원들 만나 “북미대화 진전 도와달라” /뉴욕일보
“한인들, 인종차별에 지혜롭게 대응해야” /뉴욕일보
“수입 한국식품 안전성, 수입업체에 책임” /뉴욕일보
라이베리아 국가재건위원회 쿠퍼 쿨라 수석 장관 방한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