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연예/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월호 참사 다큐멘터리 ‘그날, 바다’ 개봉 첫 주 예매 1위
 
뉴욕일보 김민수 기자 기사입력  2018/04/11 [18:18]
▲ 영화 그날, 바다 포스터     © 뉴욕일보

  ‘곤지암 정신병원’을 배경으로 한 공포영화 <곤지암>이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230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이성민, 신하균 주연의 코믹 드라마 <바람 바람 바람>은 70만 관객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세월호 침몰을 과학적으로 접근한 다큐멘터리 <그날, 바다>와 액션 블록버스터 <램페이지>가 개봉했다.

국내 최대 영화 예매 사이트 예스24 영화 예매 순위에서 <그날, 바다>가 예매율 17.5%로 개봉 첫 주 예매 1위에 올랐다. <그날, 바다>는 세월호의 항로를 기록한 AIS를 추적해 아직도 밝혀지지 않은 침몰 원인에 대해 과학적인 분석과 증거로 접근하는 추적 다큐멘터리 영화다. 이성민, 신하균, 송지효, 이엘 주연의 성인 코미디 <바람 바람 바람>은 예매율 16%로 2위를 차지했다. 미스터리 공포영화 <곤지암>은 예매율 10.7%로 3위에 올랐다.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가상 현실 블록버스터 <레디 플레이어 원>은 예매율 10.3%로 4위를 차지했고, 드웨인 존슨 주연의 액션 블록버스터 <램페이지>는 예매율 8%로 5위에 올랐다. 소지섭, 손예진 주연의 멜로 드라마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예매율 5.2%로 6위를 기록했다. <김민수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11 [18:18]  최종편집: ⓒ 뉴욕일보
 

병역특례, 축소·폐지 52% > 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대일항쟁기강제동원피해자연합회 /박상준
미국·한국 까다로운 입국심사 안 거친다 /뉴욕일보 김소영
“재외국민보호 강화” 방안 마련 요구” /뉴욕일보
“한인사회 권익, 우리 스스로가 지켜나가야 한다 1인 1일 1달러 운동으로 기금 마련…인재 키우자” /뉴욕일보
한반도 평화기원 K 팝페라 콘서트 - 듀오아임 뉴욕퀸스공연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브롱스, 뉴욕서 가장 살기 해로운 지역 /뉴욕일보 류수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