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연예/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월호 참사 다큐멘터리 ‘그날, 바다’ 개봉 첫 주 예매 1위
 
뉴욕일보 김민수 기자 기사입력  2018/04/11 [18:18]
▲ 영화 그날, 바다 포스터     © 뉴욕일보

  ‘곤지암 정신병원’을 배경으로 한 공포영화 <곤지암>이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230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이성민, 신하균 주연의 코믹 드라마 <바람 바람 바람>은 70만 관객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세월호 침몰을 과학적으로 접근한 다큐멘터리 <그날, 바다>와 액션 블록버스터 <램페이지>가 개봉했다.

국내 최대 영화 예매 사이트 예스24 영화 예매 순위에서 <그날, 바다>가 예매율 17.5%로 개봉 첫 주 예매 1위에 올랐다. <그날, 바다>는 세월호의 항로를 기록한 AIS를 추적해 아직도 밝혀지지 않은 침몰 원인에 대해 과학적인 분석과 증거로 접근하는 추적 다큐멘터리 영화다. 이성민, 신하균, 송지효, 이엘 주연의 성인 코미디 <바람 바람 바람>은 예매율 16%로 2위를 차지했다. 미스터리 공포영화 <곤지암>은 예매율 10.7%로 3위에 올랐다.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의 가상 현실 블록버스터 <레디 플레이어 원>은 예매율 10.3%로 4위를 차지했고, 드웨인 존슨 주연의 액션 블록버스터 <램페이지>는 예매율 8%로 5위에 올랐다. 소지섭, 손예진 주연의 멜로 드라마 <지금 만나러 갑니다>는 예매율 5.2%로 6위를 기록했다. <김민수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11 [18:18]  최종편집: ⓒ 뉴욕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조폐공사, ‘주미대한제국공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세월호 유가족 뉴욕간담회’ 평화롭게 진행 /뉴욕일보
中 명주 마오타이주 가격이 집 한채 값과 맞먹어 /뉴욕일보 박전용
한인설치작가 마종일, 거버너스 아일랜드 전시회 /뉴욕일보 류수현
황창연 신부 -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 /뉴욕일보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스캇 스트링거 감사원장을 다음 뉴욕시장으로!” /뉴욕일보
스타비스키 뉴욕주상원의원 한인 담당관 채용 /뉴욕일보
“ ‘5·18민주화운동’ 정신 승화시켜 국민적 대화합·단결 이룩 민족의 화해와 협력, 한반도 평화와 번영, 통일 대한민국 역사발전 초석 다지자” /뉴욕일보
민화협, 뉴욕협의회 대표상임의장에 임마철 씨 위촉 /뉴욕일보
한반도 평화협정·북미수교, 평화와 번영의 새 시대 연다!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