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연예/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가수를 가르치는 가수 김명기, 20년 만에 솔로 음원 출시
 
뉴욕일보 김민수 기자 기사입력  2018/04/11 [18:08]

 

▲ 20년 만에 솔로 음원을 발표하는 보컬리스트 김명기     © 뉴욕일보


 뮤지션 휘성, 거미, 옥주현, 블락비, 노라조, 엠씨더맥스의 이수 등을 트레이닝한 보컬 트레이너이자 락밴드 ‘활밴드’의 리더, 락 계열 보컬트레이닝 계에서 전설에 가깝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김명기가 20년 만에 본인의 솔로 음원을 발표한다.

‘활밴드’가 발표한 ‘Say yes’는 락 보컬 지망생들에겐 난공불락의 고전으로 자리잡았다. 이번에 발표할 김명기의 디지털 싱글은 3분 40초 트랙의 ‘소원’이다.

노래의 특징으론 세션이 허를 찌른다. 어쿠스틱기타, 첼로, 하모니카로 구성된 세션 라인업이 김명기의 격한 보컬을 휘감아 흐르며 의외의 느낌을 만들어 낸다. 또한 김명기는 3옥타브 f까지 치닫는 보컬을 과시해 방점을 찍는다. 클래시컬한 세션의 악기 편성과 편곡이 김명기의 보컬과 대비를 이루며 절제와 폭발의 상반된 이미지를 끌어낸다.

‘활밴드’ 리더로서의 음악과 뮤지션 ‘김명기’의 음악에 대해 좀 더 깊은 성찰의 시간이 필요하다는 생각과 어느 순간 밴드 음악의 리더로서 세세한 컨버전스에 대해 취약하다는 생각 때문에 당분간 정기적으로 디지털 싱글 위주의 음악을 발표하며 개인 활동에 주력할 계획이다.

보컬의 고수 김명기가 20년 만에 발표할 디지털 싱글 ‘소원’에 대한 반응이 궁금하다. <김민수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11 [18:08]  최종편집: ⓒ 뉴욕일보
 

‘드루킹 특검’연장 찬반 팽팽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DACA 만료돼도 신분 관계없이 계속 재학 가능 학교내 인종차별 재발하면 교육부가 신속 대처” /뉴욕일보
“국회는 ‘4·27 판문점선언’ 비준하라” /뉴욕일보
“문학 통해 미국정신 호흡한 참 아름다운 시간” /뉴욕일보
고난 맞서며 “당당한 삶”…이민아 목사 소천 /뉴욕일보 편집부
일제당시 재미한인들, 독립자급 보냈다 /뉴욕일보
“종전선언 있은 후 통일논의 본격 진전 정치적 통일 전에 문화·경제 교류 먼저“ /뉴욕일보
포트리에 위안부 기림비 세운 YCFL 고등학생들 뮤지컬 ‘컴포트우먼’ 단체관람…‘진실 알리기’ 박차 /뉴욕일보
롱아일랜드한인회, 26일 ‘한미문화축제’ 개최 /뉴욕일보
“건국정신 이어받아 제대로된 나라 만들자”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