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문화/행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추방 위기 ‘드리머’들 격려하자 4일 우리교회서 ‘희망 콘서트’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8/02/01 [04:04]
▲     © 뉴욕일보

 

추방위기 앞에서 불안에 떨고 있는 불법체류청소년 추방유예 혜택을 받는 다카(DACA) 드리머에게 희망과 용기 를 주기 위한 ‘희망 콘서트’가 2월4일 (일) 오후 5시 뉴욕우리교회(53-71 72 Pl, Maspeth, NY 11378)에서 열린다. 이 콘서트는 시민참여센터(대표 김 동찬)와 민권센터, 이민자보호교회(대 책위원장 조원태 목사)에서 추천한 다카 드리머 장학금 수혜자들이 함께 사랑을 나누는 희망의 음악회이다. 이민자보호교회 후원으로 마련된 이 콘서트에는 뉴욕코리안 색소폰앙상블 과 영 아쿠스틱밴드가 참가한다. 엔지 김 씨도 스토리메이킹을 담당하고 다카 드리머 친구들이 시낭송도 한다.

△뉴욕우리교회 주소: 53-71 72 Pl, Maspeth, NY 11378 / 718-309-6980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2/01 [04:04]  최종편집: ⓒ 뉴욕일보
 

운동선수 병역특례 확대, 찬성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4·27 판문점선언 국회서 비준하라” /뉴욕일보
미동부 김제향우회 야유회 “즐거운 하루” /뉴욕일보
“광주 평화·민주화 정신 뉴욕에 펼쳤다” /뉴욕일보
“장학금은 한인사회 미래에 투자하는 것” 타일월드, 한미장학재단에 5만 달러 전달 /뉴욕일보
고난 맞서며 “당당한 삶”…이민아 목사 소천 /뉴욕일보 편집부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추방 위기 불체자들 실질적으로 보호하자” /뉴욕일보
“우리 동네 팰팍서 인종차별 척결하자!” /뉴욕일보
“많이 보고 배우고 가서 큰나무로 자라라” /뉴욕일보
대일항쟁기강제동원피해자연합회 /박상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