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패밀리터치, 한인 청소년 5명 ‘자원봉사상’ 수여
 
뉴욕일보 양호선 기사입력  2010/09/01 [20:25]
▲ 패밀리터치                                                                                                       © 뉴욕일보

 패밀리터치(원장 정정숙)는 26일 봉사활동을 펼친 한인 청소년 5명에게 ‘자원봉사상(The President’s Volunteer Service Award)’을 수여했다. 봉사상 수상사는 필립 박, 앤드류 임(이상 100시간), 이수현, 제인 정, 앤디 조(이상 250시간) 등이다. 패밀리터치는 ‘행복한 가정, 건강한 사회, 아름다운 세상’을 꿈꾸는 비영리 기독교 단체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개인과 가정이 변화와 성장을 경험하도록 돕는 한편 부부와 자녀 문제로 갈등하는 사람들을 상담을 통해 치료하고 회복시키는 역할을 감당하고 있다. 또 교회의 가정 사역을 돕기 위해 지도자 훈련과 교육 자료 등을 제공하는 기독교 가정 사역 전문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감당하고 있다. 문의: 201-242-4422.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0/09/01 [20:25]  최종편집: ⓒ 뉴욕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보고 싶은 평창 경기 톱3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황창연 신부 -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 /뉴욕일보
[병원-치과 / 교정치과] 안상훈치과 /뉴욕일보 편집부
“평창 여세 몰아, 세계적 강원도 만들자” /뉴욕일보
유입인구 없는 미주한인사회 어디로 갈것인가? /뉴욕일보
남북정상회담 개최, 찬성 62% vs 반대 31%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청소년들이 한국 문화·통일 더 공부하게 하자”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올림픽 효과 vs 김일성 가면 논란, 文 63.1%로 횡보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디자이너 강정주 칼럼 /뉴욕일보 편집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