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제 / 경제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독일, 2017년 실제 임금상승 미미해
 
박지은 기자 기사입력  2018/01/15 [16:45]
광고

 독일에서임금이상승했지만, 인플레이션또한상승했다. 물가상승률을고려한독일의임금협정요금에따른근로자들의지난해평균실제임금상승율은0.6%이다. 그러나, 분야별로차이가모습이다.

▲ (사진출처: spiegel online)     © 뉴욕일보


 지난
11일자슈피겔온라인은2017독일의임금협정요금에따른실제임금이전년도와비교해적게상승했다고보도했다. 노동조합과근접한WSI연구소의기록에따르면, 1700만명의임금협정을따르는근로자들의임금상승율은2.4%나타나지만, 1.8% 상승한물가를제외하면, 결국근로자들의주머니가여유로워진임금상승율은0.6%이다.

 

피부로느껴질만큼오른인플레이션율로2017실제임금상승율은전년도와비교해현저히낮다는것이WSI학자들의설명으로, „2014년과2016사이아주낮았던물가로인해실제임금상승률은1.9-2.4% 사이로오른바있었고, 이는결국독일의경제적호황에영향을미쳤다덧붙였다.

 

2017임금협정요금에따른근로자들의임금상승율에는분야별로차이가모습인가운데, 3.1%상승율을나타낸의류산업계가가장높았고, 다음3.0% 상승율을보인금속수공업계이다.   

 

공공서비스업계와요식숙박업계또한평균이상의상승율인2.7%나타냈으며, 화학산업계가2.6%, 금속산업계가2.5%상승율로역시평균이상의임금상승율을보였다. 하지만, 반대로1.5%-1.1%상승율에멈추면서평균이하의임금상승을보인분야는목재가공업과합성수지가공업분야, 도매상업분야와도이체포스트, 그리고은행업계이다. 

 

 

독일유로저널 박지은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15 [16:45]  최종편집: ⓒ 뉴욕일보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속부터 차오르는 물광보습 이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올해 4월부터 적용되는 새 ‘H1B(전문직 취업)비자’ 발급 절차 확정 석사이상 고학력자들 유리…2번의 당첨 기회 고용주 사전등록제 일단 보류…2020년 실시 /뉴욕일보
“영업중단으로 생계난 처한 종업원 돕자” 먹자골목 함지박식당 애호가들 성금모금 /뉴욕일보
H마트 권일연 대표 “고객 안전 최우선, ‘코로나19’ 완벽하게 차단하고 있다” /뉴욕일보
플러싱 한인타운 성매매 다시 고개 들어 /뉴욕일보 양호선
휘발유를 즐겨 마시는 황당 20세 미녀 /뉴욕일보 박전용
코로나19戰時, 어느 부동산사업가의 고백 /김명식
감미옥, 포트리 노인아파트에 설렁탕 200그릇 /뉴욕일보
염카이로통증병원 손 소독제 1,000병 무료 배부 /뉴욕일보
제네시스, 코로나19 ‘실직자보호 프로그램’ 실시 /뉴욕일보
기업가 특유의 도전정신 앞세워 원단 어플 런칭 /김경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