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한국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위안부합의 처리방침, 잘한 결정 63% vs 잘못한 결정 21%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기사입력  2018/01/11 [14:14]

 

▲     © 뉴욕일보

 

‘한·일 위안부 합의’ 정부 처리방침, 잘한 결정 63.2% vs 잘못한 결정 20.5%

– 자유한국당 지지층 제외 모든 지역·연령·지지정당·이념성향에서 ‘잘한 결정’이라는 긍정적 평가가 크게 높거나 대다수로 나타나

– 보수층(44.3%), TK(52.7%)·PK(63.5%), 60대이상(44.1%)에서도 ‘잘한 결정’이라는 평가가 우세

– 자유한국당 지지층(잘한 결정 32.9% vs 잘못한 결정 41.2%)에서는 ‘잘못한 결정’ 의견이 우세한 양상

국민 10명 중 6명 이상은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한 현 정부의 처리방침을 ‘잘한 결정’으로 인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 9일 정부가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한 처리방침을 발표한 가운데, tbs 의뢰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가 이에 대한 국민인식을 조사한 결과, ‘기존 위안부 합의를 사실상 파기한 것으로, 향후 한일 외교관계를 고려할 때 잘한 결정이다’는 응답이 63.2%로, ‘기존 위안부 합의를 파기하지 않고 재협상도 요구하지 않았기에, 잘못한 결정이다’는 응답(20.5%)보다 세 배 이상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잘 모름’은 16.3%.

▲     © 뉴욕일보

 

자유한국당 지지층을 제외한 모든 지역과 계층에서 ‘잘한 결정’이라는 평가가 대다수이거나 우세했는데, 먼저 지역별로는 경기·인천(사실상 파기-잘한 결정 66.3% vs 재협상 미(未)요구-잘못한 결정 21.1%), 광주·전라(65.4% vs 15.3%), 서울(65.0% vs 18.4%), 부산·경남·울산(63.5% vs 15.3%), 대전·충청·세종(59.9% vs 18.8%), 대구·경북(52.7% vs 34.9%)의 순으로 ‘잘한 결정’이라는 긍정적 평가가 대다수이거나 절반 이상으로 조사됐다.

연령별로는 ‘잘한 결정’이라는 평가가 40대(사실상 파기-잘한 결정 79.2% vs 재협상 미(未)요구-잘못한 결정 17.3%)와 20대(74.0% vs 13.4%)에서 70%를 넘었고, 30대(66.0% vs 14.2%)와 50대(58.6% vs 22.0%)에서도 절반 이상의 대다수였다. 60대 이상(사실상 파기-잘한 결정 44.1% vs 재협상 미(未)요구-잘못한 결정 31.5%)에서도 ‘잘한 결정’이라는 평가가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지정당별로는 민주당 지지층(사실상 파기-잘한 결정 81.0% vs 재협상 미(未)요구-잘못한 결정 10.0%)과 정의당 지지층(73.8% vs 17.7%)에서 70% 이상이 ‘잘한 결정’이라고 평가한 가운데, 바른정당(59.0% vs 27.8%)과 국민의당 지지층(55.9% vs 21.2%)에서도 ‘잘한 결정’ 평가가 절반을 넘었고, 무당층(36.2% vs 26.3%)에서도 ‘잘한 결정’이라는 긍정적 평가가 우세했다. 반면 자유한국당 지지층(32.9% vs 41.2%)에서는 ‘잘못한 결정’이라는 평가가 우세한 것으로 조사됐다.

마지막으로 이념성향별로는 진보층(사실상 파기-잘한 결정 78.0% vs 재협상 미(未)요구-잘못한 결정 14.3%)과 중도층(68.5% vs 14.7%), 보수층(44.3% vs 38.3%) 모두에서 ‘잘한 결정’이라는 평가가 크게 높거나 우세한 양상이었다. <최경태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1/11 [14:14]  최종편집: ⓒ 뉴욕일보
 

병역특례, 축소·폐지 52% > 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덩더쿵~” 15~16일 뉴저지 추석대잔치 열린다 /뉴욕일보
베이글녀 이제니의 과감한 누드샤워 화보집 /편집부
中 명주 마오타이주 가격이 집 한채 값과 맞먹어 /뉴욕일보 박전용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1년만에 예금고 3,200만 달러 돌파 /뉴욕일보
세계에서 이민 선호도가 가장 높은 나라는 싱가포르 /뉴욕일보 박전용
청주시 우수 농식품, 한인 밥상에 오른다 /뉴욕일보
“한인 친구” 존 리우, 화려하게 정계복귀 아벨라 현의원에 53% 대 47%로 설욕 /뉴욕일보
퀸즈한인회 38회 연례 베네핏 갈라에 300여명 참석 “각계 협조로 예산 2배로 성장, 자랑스럽다”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