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욕한인회·학부모협회, 망가노 나소카운티장에 ‘한인사회 현안’ 전달
 
뉴욕일보 양호선 기사입력  2010/08/31 [09:48]
▲  한인회                                                                                                         © 뉴욕일보

 뉴욕한인회와 학부모협회는 27일 에드워드 망가노 나소 카운티장과 윌리암 웨이츠맨 노동국장 등과 간담회를 갖고 나소카운티 한인사회의 현안을 전달했다. 이날 한인회와 학부모협회는 ▲제프 김 변호사를 한인사회와 나소카운티를 연결하는 대변인으로 임명 ▲학교에서 ‘요코 이야기’ 교재 퇴출 ▲카운티에서 한국 바베큐 레스트랑 개업 등을 요구했다. 이에 망가노 카운티장은 교육국 및 소방국과의 협의를 거쳐 개선하겠다고 밝혔다. 간담회에는 하용화 회장과 송정훈 수석부회장, 김광수 부회장, 제프 김 이사와 최윤희 뉴욕한인학부모협회장이 참석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0/08/31 [09:48]  최종편집: ⓒ 뉴욕일보
 

병역특례, 축소·폐지 52% > 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덩더쿵~” 15~16일 뉴저지 추석대잔치 열린다 /뉴욕일보
베이글녀 이제니의 과감한 누드샤워 화보집 /편집부
中 명주 마오타이주 가격이 집 한채 값과 맞먹어 /뉴욕일보 박전용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1년만에 예금고 3,200만 달러 돌파 /뉴욕일보
세계에서 이민 선호도가 가장 높은 나라는 싱가포르 /뉴욕일보 박전용
청주시 우수 농식품, 한인 밥상에 오른다 /뉴욕일보
“13일 예비선거, 모두 투표해 한인 힘 키우자” /뉴욕일보
“한인 친구” 존 리우, 화려하게 정계복귀 아벨라 현의원에 53% 대 47%로 설욕 /뉴욕일보
퀸즈한인회 38회 연례 베네핏 갈라에 300여명 참석 “각계 협조로 예산 2배로 성장, 자랑스럽다”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