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청와대 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미일 3국 국가안보실장 화상회의 개최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기사입력  2017/08/05 [20:36]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은 3일 오후 9시부터 1시간 10분간 허버트 맥마스터 美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야치 쇼타로 일본 국가안전보장회의 사무국장과 화상회의를 갖고 북한의 핵·미사일 도발에 대한 3국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3국 대통령 및 총리안보담당 최고책임자가 화상회의를 통해, 안보현안을 한 자리에서 논의한 것은 처음있는 일입니다.


3국 안보담당 책임자들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가 한반도와 동북아는 물론 전세계의 평화와 안정에 심각한 도전과 위협이라는 인식을 재확인 하고, 북한의 추가 도발을 억지하기 위하여 유엔안보리 결의 등을 통한 최대한의 압박을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또한, 올바른 조건 하에서는 북한과의 대화가 가능할 것임을 확인하고 북한을 대화로 유도하기 위해서는 한·미·일을 중심으로 한 국제사회의 일치된 제재와 압박 노력이 필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 하였다.


이와 관련, 정 실장은 최대한의 압박과 제재의 궁극적 목표는 북한을 대화로 유도하기 위한 것임을 분명히 하고 한반도에서의 긴장이 불필요하게 고조되지 않도록 유의해 나갈 필요가 있음을 강조하였다.


또한, 3국 안보실장은 향후에도 북한핵, 미사일 문제 관련 3국간 긴밀한 공조를 계속해 나가기로 하였다.

<최경태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8/05 [20:36]  최종편집: ⓒ 뉴욕일보
 

운동선수 병역특례 확대, 찬성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민승기 전 회장 관련 소송 진행 상황 등 보고 /뉴욕일보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인종차별에 더 강력하게 맞서야 증인·증거 확보 반드시 신고할 것”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북한 비핵화 반드시 이뤄져야” /뉴욕일보
“4차 산업혁명 시대 기술혁신 대비하자” /뉴욕일보
美의원들 만나 “북미대화 진전 도와달라” /뉴욕일보
“광주의 ‘민주 정신’을 미국에 전하자” /뉴욕일보
“수입 한국식품 안전성, 수입업체에 책임”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