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청와대 소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정숙 여사, 군산부설초등학교 찾아 초등생 손편지에 화답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기사입력  2017/07/13 [16:44]

 

▲     © 뉴욕일보

 김정숙 여사는 오늘 오전, 전주교대 군산부설초등학교를 방문해 어린이들의 꿈과 고민을 듣고, ‘푸른소리 합창단’과 호흡을 맞추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방문은 지난 5월 군산부설초 전교생 457명이 문재인 대통령 및 여사께 보낸 응원 손 편지에 화답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이다.


군산부설초 학생들이 보낸 편지에는 우리나라를 행복한 나라로 만들어 달라는 요청에서부터, 계란값·고기값 걱정과 미세먼지가 없는 나라를 만들어달라는 부탁, 장사를 하시는 부모님께서 웃으셨으면 좋겠다는 희망까지 사회 전반에 대한 진심 어린 걱정과 애정이 담겨 있었다.

▲     © 뉴욕일보



김정숙 여사는 “여러분이 마음을 제게 보내주셔서 제가 여기에 온 것처럼 진심을 전하면, 그 마음이 돌아온다는 것을 알았으면 좋겠습니다.”라며 정성가득한 손 편지에 고마움을 전했다. 또한 “어린이들이 행복한 나라 그리고 여러분의 가족이 행복한 나라를 만들도록 대통령 할아버지와 제가 열심히 일하겠습니다.”라고 약속했다.

▲     © 뉴욕일보

 이 날 김정숙 여사는 음악실에서 군산부설초등학교 ‘푸른소리 합창단’의 연습에 참여한 후, 체육관에서 전교생을 만나 <예쁜 말 메아리>, <내 나라 우리 땅> 합창공연을 함께 했다. <최경태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7/13 [16:44]  최종편집: ⓒ 뉴욕일보
 

조폐공사, ‘주미대한제국공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커네티컷 한인회관 개관, 60년 염원 달성! /뉴욕일보
‘국적 미아’ 한인입양인들 미시민권 획득 돕자 /뉴욕일보
한인설치작가 마종일, 거버너스 아일랜드 전시회 /뉴욕일보 류수현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고난 맞서며 “당당한 삶”…이민아 목사 소천 /뉴욕일보 편집부
뉴욕한인상공회의소, 활동 넓힌다 /뉴욕일보
뉴저지 버겐카운티 한인경관 2명 늘었다 /뉴욕일보
“한국학교 교사들 자부심·책임감 갖자“ /뉴욕일보
한인 입양인들에게 美시민권 받게하자 /뉴욕일보
“각종 선거 도울 한인 통역도우미 모집합니다”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