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연예/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화 스트리밍 서비스 ‘비플릭스’, 앱 다운로드 수 10만건 돌파
앱 다운로드 수 전월 대비 33% 증가
 
뉴욕일보 이수미 기자 기사입력  2017/05/15 [08:45]

 

▲     © 뉴욕일보

 

  •  

    10만 다운로드를 돌파한 영화 스트리밍 서비스 비플릭스 모바일 앱 버전

 제타미디어(대표 김욱)가 제공하는 영화 스트리밍 서비스 ‘비플릭스’(BFLIX)가 통합 앱 다운로드 10만건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다운로드 중 애플 iOS가 18%, 구글 안드로이드는 82%로 나타났으며 10만건 도달까지 지난 5만건 도달 기간의 절반 밖에 걸리지 않아 최근 상승세가 눈에 띈다.

특히 이는 IPTV 모바일 서비스와 티빙, 넷플릭스와 같은 메이저 영화 스트리밍 서비스가 즐비한 가운데 거둔 성과여서 비플릭스만의 차별화 포인트가 주목된다.

비플릭스는 월 유료 정기 구독(서브스크립션: Subscription) 방식을 전면에 내세우기보다는 가입 없이도 볼 수 있는 무료 영화를 강조하고 수익 모델로 광고와 함께 프리미엄 옵션에 따른 월 정기 구독 상품을 선택제로 적용했다.

또한 오리지널과 최신 대작을 제공하는 메이저 스트리밍 서비스와 경쟁하기 위해 비주류 매니아, 키치 영화들을 무료로 제공하며 틈새 시장을 공략한 것이 주효했다는 평가다.

제타미디어는 볼 만한 무료 영화를 중심으로 콘텐츠 마케팅에 집중하고, 최근 PC웹 버전을 오픈하면서 앱 다운로드 수가 전월 대비 33% 증가했다고 밝혔다.

한편 비플릭스는 콘텐츠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신규 아이템을 개발하고 최신 영화 등 다양한 콘텐츠를 합리적인 가격에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부분 개편할 예정이다.

제타미디어 김욱 대표는 “향후 서비스 개편을 통해 수익 모델을 개선하고 하반기에는 인공지능(AI) 기반의 추천 시스템을 적용하여 이용자 편의성을 증대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수미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5/15 [08:45]  최종편집: ⓒ 뉴욕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청와대 부대변인에 내정된 고민정 아나운서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청와대 부대변인에 내정된 고민정 아나운서, 삶의 이야기를 담은 에세이 발간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한인설치작가 마종일, 거버너스 아일랜드 전시회 /뉴욕일보 류수현
‘감미옥’, 맨해튼 32가에 다시 돌아왔다 /뉴욕일보
코리아텍, 르완다 ‘기술교육 인프라 구축’ 쾌거 /최용국 기자
건국대 고려인 후손 김일랴 학생, 장학생으로 대학 꿈 이루게 해준 호반 김상열 회장에 감사편지 보내 /최용국 기자
“장어구이 드시면 300야드 날릴 수 있다는데…” /뉴욕일보
황창연 신부 -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 /뉴욕일보
‘Z-One 골프배 뉴욕일보 오픈 골프대회’ 대성황…“화합과 친목 다졌다” /뉴욕일보[정범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