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제/외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스톡홀름 차량 테러사건으로 최소 3명 사망
 
최영숙 기자 기사입력  2017/04/15 [01:23]

지난 7일 목요일, 스웨덴 스톡홀름 시내 중심가 백화점으로 대형 트럭이 돌진해 최소 3명이 사망했다.

로이터 통신과 영국 공영 방송 BBC 등 복수매체의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50분 경 대형 트럭이 스톡홀름 번화가인 드로트닝가탄에 위치한 아흘렌스 백화점 앞 인도로 돌진, 최소 3명이 사망하고 10여명이 부상당했다.

 

스웨덴 경찰은 “트럭 한 대가 스톡홀름 시내 중심가 인도를 덮쳐 보행자들을 친 후, 백화점에 충돌하고 이내 멈췄다”고 전했다. BBC는 이에 덧붙여 현지 경찰 관계자와의 인터뷰를 인용, 사고 직후 몇 발의 총성 또한 들렸다고 전했다. 차량 테러가 일어난 이곳은 스톡홀름에서 가장 번화한 거리 중 하나로, 백화점과 은행, 지하철역 등이 몰려있는 곳이다.

 

용의자는 사고 현장 인근에서 바로 체포되었으며, 사용 된 트럭은 탈취  차량으로 확인되었다. 용의자는 이슬람 수니파 무장세력인 IS 지지자라고 전해졌지만 아직 공식 확인 된 바는 없다. 용의자가 사용 한 트럭은 스웨덴 맥주 제조업체 스펜드룹스의 것으로, 이날 아침 도심 식당으로 배달을 가던 중 탈취 된 것으로 알려졌다.

 

1085- 유럽 기사1.jpg

 

사건 직후 인근 도로는 봉쇄 되었으며, 스톡홀름 전역의 지하철 운행이 중단되었다.

사고 목격자는 “대형 트럭이 갑자기 백화점 유리창을 들이박았다”며, “인도에는 여러 사람이 쓰러져 있었다”고 현지 언론에 전했다.

 

이에 관해 스웨덴 스태판 뢰벤 총리는 “모든 정황을 종합 해 볼 때 이는 명백한 계획 테러이다”라고 공식 전언했다.

 

한편, 최근 유럽에서는 차량을 이용한 테러가 빈번히 발생하고 있다. 작년 7월 프랑스 남부 니스에서 또한 대형 트럭이 인도를 덮쳐 86명의 사망자를 냈으며, 12월엔 독일 베를린에서 같은 방식으로 12명이 사망했다. 가장 최근으로는 지난 3월 24일 영국 런던에서 현대차 i40가 웨스터민스터 부근 인도를 덮쳐 5명이 사망 한 바 있다.

 

전문가들은 이에 대해 “차량 테러는 특별한 기술 및 조직 없이 혼자 진행 할 수 있으며, 대량 살상이 가능 한 테러 방식”이라며, “차량 테러가 최근 단독 행동하는 “외로운 늑대”의 테러 방식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스톡홀름에서 일어난 이전의 가장 최근 테러 사건은 2010년 행해진 것으로서, 이라크 출신의 스웨덴인이 두개의 폭탄을 투척하고 자살 한 사건이었다. 당시 테러범 이외 기타 부상자 및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사진 출처: 로이터 통신>

덴마크 유로저널 최영숙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4/15 [01:23]  최종편집: ⓒ 뉴욕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세월호 참사 다큐멘터리 ‘그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평통 사무처 구태의연한 적폐, 이젠 청산돼야 한다 /뉴욕일보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남북정상회담 반드시 성공해야” /뉴욕일보
미동부 한식세계화 추진위원회 “젊어졌다” /뉴욕일보
이선희와 ‘J에게’ 부른 혼성듀엣 임성균씨 84년 ‘MBC 강변가요제’ 대상 차지 /뉴욕일보 양호선
황창연 신부 -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 /뉴욕일보
학부모협, 5월24일 제27회 ‘스승의 날’ 행사 /뉴욕일보
‘한국전쟁 종식’ 평화협정 체결, 찬성 79% vs 반대 15%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뉴욕평통 18대 후임회장 임명 싸고 ‘사무처 규탄’ 목소리 커져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