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제/외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인스타그램, 하루 동안만 내 일상 공유하는 ‘스토리’ 일일 사용자 2억명 돌파
기능 도입 8개월 만에 사용자 2억명 돌파… 부담 없는 포스팅으로 많은 사랑 받아
 
뉴욕일보 최지원 기자 기사입력  2017/04/15 [00:07]

셀피 스티커, 동영상 스티커 기능 추가하며 창의적 도구 지속 업데이트
즐겨 찾는 스티커 바로 가기, 핸즈프리 촬영 카운트다운 기능으로 편의성 강화

 
 
▲     © 뉴욕일보
 사진 및 동영상 공유 플랫폼 인스타그램(Instagram)의 인스타그램 스토리(Instagram Stories, 이하 ‘스토리’)가 서비스 도입 8개월 만에 일일 사용자 2억명을 돌파했다.

2016년 8월 처음 도입된 스토리는 나의 일상을 24시간 동안만 공개하는 부담 없는 포스팅으로 인스타그램 사용자들의 폭넓은 사랑을 받는 기능으로 자리잡은 바 있다. 도입 5개월 만인 1월 사용자 수 1억5천만명을 넘어선 데 이어 3개월 만에 일일 사용자 2억명을 돌파하는 등 빠른 성장세를 보이는 중이다.

인스타그램은 스토리를 통해 일상의 순간을 보다 손쉽고 재미있게 공유할 수 있도록 다양한 스티커 팩과 도구를 추가로 선보이며 편의성을 강화하는 새로운 기능을 확대하고 있다.

인스타그램이 스토리를 위해 새롭게 출시하는 ‘셀카 사진 스티커’는 다양한 스타일의 이미지 또는 동영상을 생성한 다음 자신의 셀카를 스티커처럼 붙여 꾸밀 수 있는 기능이다. 스토리 카메라로 사진이나 동영상을 촬영한 후 화면 상단의 웃는 얼굴 모양의 메뉴를 누르면 스티커 셀카 사진을 생성할 수 있는 카메라 아이콘이 나타난다. 해당 아이콘을 통해 셀카 테두리를 희미하게 만들거나 원형으로 구성하는 등 다양한 프레임을 활용해 콘텐츠를 꾸밀 수 있다.

또한 인스타그램은 동영상의 특정 위치에 스티커를 삽입하는 기능이 새롭게 선보인다. 셀카 사진 스티커를 포함해 다른 스티커와 텍스트까지 위치를 지정한 다음 ‘고정’을 누르면 더욱 재미있는 부메랑과 핸즈프리 동영상을 즐길 수 있다. 아울러 스티커 모음 화면을 오른쪽으로 드래그 하면 평소 본인이 즐겨 찾는 스티커를 손쉽게 볼 수 있는 업데이트도 함께 추가됐다.

아울러 핸즈프리 동영상 촬영 모드에서도 촬영 버튼을 길게 누르면 동영상 촬영 전까지 카운트다운하는 타이머 기능 또한 이 안드로이드에 이어 iOS에도 확대 도입된다.

시카고, 마드리드, 도쿄, 런던에 거주하는 사용자나 그 지역을 방문하는 사용자는 로컬 아티스트가 디자인한 위치 기반 스티커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각 도시의 분위기를 생동감 있게 표현한 위치 기반 스티커를 누르면 스티커를 디자인한 아티스트의 이름과 다른 작품에 대해서도 자세히 알려준다.

인스타그램 스토리는 소소한 일상을 나누고 친구의 소식을 접하는 기능으로 사용자의 사랑을 받고 있을 뿐만 아니라 다양한 크리에이티브 기능에 힘입어 새로운 마케팅 수단으로의 역할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전체 인스타그램 사용자 70%가 브랜드 계정을 팔로우하면서 스토리를 통해 관련 정보를 접하며 비즈니스 관련 게시물의 호응도도 높게 나타났다. 최근 인스타그램은 스토리를 이용한 몰입도가 높은 광고 기능 기능을 시범 도입했다.

스토리 일일 이용자 2억명 돌파 소식과 함께 새로운 기능 업데이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인스타그램 공식 블로그(링크 추가 예정)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지원 기자> 

◇인스타그램 사진 올바르게 퍼가는 방법

Instagram 사진이나 동영상의 Embed 태그를 얻으려면 다음과 같이 웹에서 해당 게시물을 방문하면 된다.

1. http://instagram.com/[사용자 이름]으로 이동 후 해당 게시물을 클릭해 확장 하거나 해당 게시물 URL을 통해 게시물로 바로 이동한다.
2. 오른쪽 하단의 아이콘을 클릭하고 퍼가기(Embed)를 선택한다.
3. 표시되는 퍼가기(Embed) 태그를 복사해 원하는 웹페이지 HTML에 붙여넣기 한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4/15 [00:07]  최종편집: ⓒ 뉴욕일보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소크라테스 그 이상의 강승 선생님(강크라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황창연 신부 -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 /뉴욕일보
건국대 고려인 후손 김일랴 학생, 장학생으로 대학 꿈 이루게 해준 호반 김상열 회장에 감사편지 보내 /최용국 기자
코리아텍, 르완다 ‘기술교육 인프라 구축’ 쾌거 /최용국 기자
한인설치작가 마종일, 거버너스 아일랜드 전시회 /뉴욕일보 류수현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감미옥’, 맨해튼 32가에 다시 돌아왔다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사진전으로 보는 부산국제영화제 20년’, 23일까지 코엑스 서울포토에서 전시 /뉴욕일보 이수미 기자
[CBS-리얼미터 TV토론 당일과 익일 여론조사 보도자료] 文 44.8%, 安 31.3%, 洪 10.3%, 沈 3.5%, 劉 3.2%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