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연예/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께하는 사랑밭, 코미디언 ‘이승윤·조지훈·정범균·권미진’ 홍보대사 위촉
“밝은 웃음으로 소외된 이웃들에게 힘과 용기를 전하겠다”
 
뉴욕일보 이수미 기자 기사입력  2017/04/12 [16:35]
▲     © 뉴욕일보

 함께하는 사랑밭이 11일 서울시 구로구에 위치한 함께하는 사랑밭 본부에서 코미디언 이승윤, 조지훈, 정범균, 권미진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각종 방송과 공연을 종횡무진하며 각기 다른 매력과 재미를 겸비한 코미디언 4명의 위촉식 현장은 끊이지 않은 웃음과 즐거운 분위기 가운데 이루어졌다.

이날 위촉식에 참석한 홍보대사 4명은 국내외 가난 혹은 질병 등 다양한 문제로 힘들어 하고 있는 많은 이웃들에게 유쾌하고 밝은 웃음을 선사하며 힘과 용기를 불어 넣어드리는 나눔 활동을 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함께하는 사랑밭 미디어홍보팀은 앞으로 홍보대사 이승윤, 조지훈, 정범균, 권미진과 함께 기존의 캠페인과 차별화를 둔 각종 공연을 포함한 즐겁고 유쾌한 분위기의 활동들을 계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수미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4/12 [16:35]  최종편집: ⓒ 뉴욕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문재인 대통령 로이터 통신과 인터뷰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비행기 이코노미 석에서 성관계 나눈 커플 /뉴욕일보 편집부
한인설치작가 마종일, 거버너스 아일랜드 전시회 /뉴욕일보 류수현
황창연 신부 -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 /뉴욕일보
‘감미옥’, 맨해튼 32가에 다시 돌아왔다 /뉴욕일보
코리아텍, 르완다 ‘기술교육 인프라 구축’ 쾌거 /최용국 기자
“장어구이 드시면 300야드 날릴 수 있다는데…” /뉴욕일보
건국대 고려인 후손 김일랴 학생, 장학생으로 대학 꿈 이루게 해준 호반 김상열 회장에 감사편지 보내 /최용국 기자
“이웃 도우며 살아라” 어머니의 뜻 기려 /뉴욕일보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