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은실의 클래식이 들리네
인상주의 음악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7/04/12 [09:00]
▲     ⓒ뉴욕일보

 ‘인상주의 음악’ 이란? 인상주의 음악은 인상파의 회화와 상징문학에서 영향을 받아 일어난 양 식으로 프랑스에서 19세기 후반에 시 작되어 20세기 중반까지 이어졌다.  인상주의 음악은 표제 음악과 같이 이야기의 묘사보다 암시와 분위기에 초점을 맞춘 음악으로 빛이나 바람같 이 끊임없이 변화하는 것이 나타내는 자연의 아름다운 순간적 인상을 음에 맞추려고 한 음악이다. 그 때까지의 음 악처럼 형식에 치중하기보다 순간순간 에 그 자체로 존재하는 매혹적 울림의 미를 추구하는 음악이으로 다이내믹한 감동보다는 음빛깔, 뉘앙스의 미묘한 변화를 표현한다. 기법상으로는 화음 진행이 색채적이고, 연속적인 불협화 음과 선법, 5음음계 등 예외적인 음계 등을 사용했다. 처음에 미술에서 사용된 이 말은 드 뷔시의 독창과 오케스트라 작품 <봄 >(1887)에 대하여 비판적으로 쓰이고 부터 음악 세계에서도 쓰이기 시작하 였다. 드뷔시는 상징파의 시인 말라르 메의 <목신의 오후>를 토대로 한 전주 곡(1892-1894)으로 바그너적 음악과 결별하고 인상주의 수법을 확립시켰 다.

□ 인상주의 작곡가와 대표곡

◆ 클로드 드뷔시(Claude Debussy) 1862-1918 프랑스의 작곡가로 파리 근교 셍제 르맹 앙 레에서 태어났다. 어려서 양친 을 따라 파리로 나와 시인 베를렌의 숙 모 모테 부인에게 정식 레슨을 받았으 며, 그 덕택으로 1872년 가을 파리음악 원에 입학하게 된다. 자신의 재능을 확실하게 보여준 덕 분에, 1872년 11살의 나이로 드뷔시는 파리 음악원에 입학하였고, 1872년부 터 1884년까지 세자르 프랑크, 에르네 스트 기로(프랑스어: Ernest Guiraud)과 함께 공부하였다. 재학 중에 러시아 음 악과 무소르그스키의 작품을 접한 것

이 이후의 작품에 크게 영향을 주었다.  1883년, 칸타타 <전투사(Le Gladiateur)>로 로마 대상(Prix de Rome) 2등상을, 이듬해인 1884년, 역 시 칸타타 형식의 <탕자(L’ Enfant Prodigue)>로 1등상을 수상하였다. 수 상 이후 1887년, 말라르메의 살롱에 출 입하면서 상징파 시인 및 인상파 화가 와의 접촉에 의해 차츰 인상주의 음악 에의 의식이 깊어졌다. 말라르메의 시 에 의한 <목신의 오후에의 전주곡>으 로 그의 인상파풍의 작품 경향은 확정 되었고 오페라 <펠레아스와 멜리장드 >에서는 반 바그너적 성격이 더욱 뚜렷 해졌다. 1899년 10월19일 로잘리 텍시에 (Rosalie Texier)와 결혼했지만 1904년 엠마 바르닥(Emma Bardec)과 사랑에 빠져 아내를 버리고 엠마 바르닥과 결 혼하였다. 이후 드뷔시와 엠마 바르닥 사이에서 딸 클로드-엠마(ClaudeEmma)가 태어나게 된다. 드뷔시는 1908년 딸인 클로드-엠 마에게 피아노 소품인 어린이 차지를 헌정한다. 제1차 세계대전 말인 1918 년 3월25일 오후 10시, 독일군의 폭격 이 한창인 시기에 드뷔시는 파리에서 10년 동안 고통 받아왔던 암으로 사망 하였다. 그의 장례식은 3월28일에 거행 되었고 페르 라제즈 묘지에 매장되었 다가 후에 지금의 파리 묘지로 이장되 었다. 

▲ 드뷔시의 작품 △오페라 펠레아스와 멜라장드 L88 (1893~1902), 관현악: 교향 모음곡 ‘봄’ L61(1887) 교향시 목신의 오후에

의 전주곡 L86(1894) 3개의 야상곡 L91(1897~9) 교향시 바다 L109 (1903~5) 관현악을 위한 영상 L122(1902~12, 1905~8, 1905~9) △발레: 유희 L126(1912~3) 장난감 상자 L128(1913) △피아노곡: 작은 모음곡 L65 (1886~9). 2개의 아라베스크 L66(1888, 91) 낭만적 왈츠 L71 (1890) 베르가마 스크 모음곡 L75(1890~1905)전주곡, 미뉴에트, 달빛, 피아노를 위하여 L95(1894~1901): 전주곡, 사라반드, 토 카타 판화 L100 (1903) 기쁨의 섬 L106(1904) 영상Ⅰ L110 (1905) 영상 Ⅱ L111 (1907) 어린이 차지 L113(1906~8) 그라두스 애드 파르나 수스 박사,짐보의 자장가, 인형의 세레 나데, 눈은 춤춘다, 작은 양치기, 골리 워그의 케이크워크, 전주곡Ⅰ L117(1909~10), 돛(Voiles), 아마빛 머 리의 소녀(La fille aux cheveux de lin), 가라앉은 성당(La cath?drale engloutie) 더 느리게 L121 (1910) 전주곡Ⅱ L123(1912~3): 안개(Brouillards) 흑과 백 L134 (1915) 연습곡 L136 (1915) 비 가(悲歌) L138 (1915) △가곡과 합창: 보들레르의 5개의 시 L64(1887~9)별의 밤 L4 (1880)아름 다운 저녁 L6 (1880)잊힌 노래 L60 (1885~7)말라르메의 3개의 시 L127 (1913)칸타타 방탕한 아들 L57 (1884) 선택된 여자 L62 (1887~8) *참고로 드뷔시의 작품에 붙는 ‘L’ 은 프랑스 음악학자이며 드뷔시 연구 가인 Francois Lesure의 L 의 약자이다.

◆ 모리스 라벨(Maurice Ravel,

1875년 3월 7일 ~ 1937년 12월 28일) 라벨은 프랑스 바스크 지방의 Ciboure에서 바스크계의 어머니와 스 위스인인 아버지로부터 태어났다. 열 네살이 되자 그의 아버지는 그의 음악적 재능을 키워 주기 원하여 라벨 을 파리 음악원으로 보냈는데 여기서 라벨은 피아노와 작곡에 뛰어난 재능 을 보였다. 재학 중 발표한 <죽은 왕녀 를 위한 파반느> <현악 4중주곡 바장 조>에서 새로운 경향을 보여 눈길을 끌 었다. 파리 음악원에서 라벨은 가브리엘 포레에게 음악을 배웠는데 음악원에 있는 동안 로마대상을 받으려고 했지 만 받지 못했다. 그가 충분한 재능이 있 었음에도 대상을 주지 않았다는 사실 이 드러나자 그는 음악원을 떠났다. 라벨은 클로드 드뷔시에게 영향을 주었고, 재즈와 아시아의 음악, 그리고 유럽 전역의 민요와 스페인 음악에도 영향을 많이 받았다. 라벨은 종교를 가 지지 않았으며  바그너의 음악처럼 공 공연히 종교적인 색채를 부여한 음악 을 싫어했으며, 대신 고대 야화에서 음 악적 영감을 얻는 편이었다. 그의 음악 은 프랑스 고전주의의 틀을 지키며 근 대적인 감각을 발전시킨 것으로, 정교 하고 치밀하다는 평을 듣는다.  

▲ 라벨의 작품 △피아노곡: 그로테스크한 세레나 데 (1893) 고풍스러운 미뉴에트 (1895, 오케스트라: 1929) 2대의 피아노를 위 한 귀로 듣는 풍경 (1895, 1897) 죽은 왕녀를 위한 파반느 (1899, 오케스트 라: 1910) 물의 장난 (1901) 소나티네 (1903~1905) 미뉴에트 올림 다단조 (1904) 거울 (1904~1905) △관현악곡: 세헤라자드 서곡 (1898) 스페인 광시곡 (1907~1908, 피 아노: 1907) 다프니스와 클로에 [4] (1909~1912, 피아노: 1913) 라발스 (1919~1920, 피아노: 1920) 팡파레 (1927) 볼레로 (1928, 피아노: 1929)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4/12 [09:00]  최종편집: ⓒ 뉴욕일보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소크라테스 그 이상의 강승 선생님(강크라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황창연 신부 -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 /뉴욕일보
코리아텍, 르완다 ‘기술교육 인프라 구축’ 쾌거 /최용국 기자
건국대 고려인 후손 김일랴 학생, 장학생으로 대학 꿈 이루게 해준 호반 김상열 회장에 감사편지 보내 /최용국 기자
한인설치작가 마종일, 거버너스 아일랜드 전시회 /뉴욕일보 류수현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감미옥’, 맨해튼 32가에 다시 돌아왔다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사진전으로 보는 부산국제영화제 20년’, 23일까지 코엑스 서울포토에서 전시 /뉴욕일보 이수미 기자
[CBS-리얼미터 TV토론 당일과 익일 여론조사 보도자료] 文 44.8%, 安 31.3%, 洪 10.3%, 沈 3.5%, 劉 3.2%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