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스태권도장, 승단심사서 블랙벨트 14명 배출
 
뉴욕일보 양호선 기사입력  2010/08/24 [06:49]
▲ 영스태권도장                                                                                                                                     © 뉴욕일보

 영스태권도장(관장 최기영)은 20일 가진 승단 및 승급 심사에서 14명의 블랙벨트를 배출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날 승단 심사는 스티브 로메리오(6단) 사범 등이 심판으로 참석한 가운데 앤드류 홍(4단)을 비롯해 노르마 인가(33), 데이빗(10·PS 16 초등학교), 제네시스(8) 가족이 나란히 블랙벨트 1단 승단 심사를 통과하는 경사가 겹쳤다. 사진작가로 활동하는 김영임 씨도 2단 승단 심사를 무사히 통과했다. 심사를 마친 뒤 참가자 등이 자리를 함께 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0/08/24 [06:49]  최종편집: ⓒ 뉴욕일보
 

조폐공사, ‘주미대한제국공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커네티컷 한인회관 개관, 60년 염원 달성! /뉴욕일보
한인설치작가 마종일, 거버너스 아일랜드 전시회 /뉴욕일보 류수현
‘국적 미아’ 한인입양인들 미시민권 획득 돕자 /뉴욕일보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고난 맞서며 “당당한 삶”…이민아 목사 소천 /뉴욕일보 편집부
뉴욕한인상공회의소, 활동 넓힌다 /뉴욕일보
뉴저지 버겐카운티 한인경관 2명 늘었다 /뉴욕일보
“한국학교 교사들 자부심·책임감 갖자“ /뉴욕일보
“각종 선거 도울 한인 통역도우미 모집합니다” /뉴욕일보
한인 입양인들에게 美시민권 받게하자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