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차섹션 선택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웨체스터한인회, 웨체스터 검사장 공화당 후보 간담회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6/11/03 [00:00]

웨체스터카운티 지역 검사장 공화당 후보 브루스 벤디쉬(Bruce Bendish)와 웨체스터 한인회와의 간담회가 전국아시안공화당협의회(RNCAA  회장: 이승래)의 주선으로 2일 오후 2시 진행됐다.


이날 간담회서 벤디쉬 후보는 “소통의 창구로 커뮤니티 리더들과 정규미팅을 진행하겠다”고 말하고 “취임하면 한국계 검사 희망자가 있으면 바로 채용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웨체스터한인회 박윤모 회장은 “웨체스터 검찰청에 한국문화를 좀 더 이해시킬 기회가 많았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전국아시안공화당협의회 이승래 회장은 “브루스 벤디쉬는 14년 경험의 웨체스터 카운티 검사 경험을 갖고 있는 반면 상대후보는 판사출신 변호사로 전혀 검찰 업무경험이 없다. 검사장으로는 벤디쉬 후보가 적임”이라고 지지했다.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6/11/03 [00:00]  최종편집: ⓒ 뉴욕일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세븐틴 부승관 팬들, 부승관 21번째 생일 기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건국대 고려인 후손 김일랴 학생, 장학생으로 대학 꿈 이루게 해준 호반 김상열 회장에 감사편지 보내 /최용국 기자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코리아텍, 르완다 ‘기술교육 인프라 구축’ 쾌거 /최용국 기자
한인설치작가 마종일, 거버너스 아일랜드 전시회 /뉴욕일보 류수현
뉴욕주 최저임금 2018년 15달러로… 최대 12주의 가족 유급병가 주어야 /뉴욕일보
황창연 신부 - 개신교와 천주교의 차이 /뉴욕일보
위안부합의 처리방침, 잘한 결정 63% vs 잘못한 결정 21%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뉴저지네일협회 ‘네일인의 밤’… “합심·발전” /뉴욕일보
“8가지 바람에 흔들리지 않는 새해 되기를 /뉴욕일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