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가족공원, 새 수목장‘바람정원’9.1일부터 운영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8.14 12:45

인천가족공원에 새롭게 조성된 수목장이 운영을 시작한다.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인천가족공원의 두 번째 수목장인 ‘바람정원’이 모든 운영 준비를 마치고 9월 1일부터 이용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자연친화 및 국토의 효율적 이용에 적합한 장사시설 조성 및 시민의 수요 충족과 선택권을 보장하고, 이를 통해 장사문화 선진화와인천가족공원의 도시공원화를 위해 신규 수목장 운영을 준비해 왔다. 수목장은 나무 아래에 화장한 유골을 묻어 안치하는 자연장의 한 형태로 자연회귀의 순리를 따르는 친환경적인 장례방법이라는 점에서 선호도가 높다.

2015년 2월 개장한 첫 번째 수목장 ‘솔향기(71그루, 557명)’가 2017년 만장된 이후 3년 만에 추가로 운영하는 인천가족공원 수목장은 땀을 식혀주고 온기를 불어다주는 바람처럼 고인에게 위로와 휴식을 가져다준다는 뜻으로 이름을 ‘바람정원 수목장’이라고 붙였다. 「인천가족공원 조성사업 2단계」에 조성한 섬잣나무 197그루, 약 1,500명을 안치할 수 있는 규모다.

‘바람정원 수목장’의 안치 조건은 타 봉안시설과 동일하며 이용요금은 130만원(30년)이다. 자세한 사항은 시 노인정책과(☎032-440-2832) 또는 인천시설공단 가족공원사업단(☎032-456-2320)으로 문의하면 된다.

인천가족공원 자연장 시설 현황

시설명

수목장림

솔향기

정원식

수목장

늘푸른

잔디장

하늘정원

잔디장

별마루

잔디장

별하원

(어린이)

바람정원

수목장

바람들녘

광고

감독 겸 배우 ‘이성’ 스타탄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뉴욕 소상인들 구제해달라 'SOS’” /뉴욕일보
기아자동차, 2021년형 ‘올 뉴 기아 K5’ 출시 /뉴욕일보
이선희와 ‘J에게’ 부른 혼성듀엣 임성균씨 84년 ‘MBC 강변가요제’ 대상 차지 /뉴욕일보 양호선
오성급 호텔 부럽지 않은 자가 격리, 김기자가 간다! /김명식
0의 0제곱은? 1인가? 0인가? 아니면... /뉴욕일보
[지금 한국에선…] 일본에 의한 조선민간인 학살 사진 무섭게 퍼져 /뉴욕일보 취재부
미래사회에 가장 오래 살아남은 직업이 간호사라고 한다 /최용국
가족관계증명서 당일 발급 등 민원서비스 개선 /뉴욕일보
[융자] 아메리트러스트증권투자은행 /뉴욕일보 취재부
올해 4월부터 적용되는 새 ‘H1B(전문직 취업)비자’ 발급 절차 확정 석사이상 고학력자들 유리…2번의 당첨 기회 고용주 사전등록제 일단 보류…2020년 실시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