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댄스스포츠 소피아 박, 새로운 출발
3월 8일 '디나모 발쇼이 프리스' 대회 라틴 2위, 스탠다드 4위
 
김명식   기사입력  2021/03/15 [11:06]

지난 3월 8일 열린 '디나모 발쇼이 프리스'대회에서 소피아박(만15세) 양이 청소년부1(16세-19세)로 작년 9월부터 체급을 승격(남자 나이 기준)하고 새로운 파트너 쉐브첸코 옐리세이(나이 만17세)와 더불어 라틴 2위, 스탠다드 4위를 하면서 본격 경쟁 레이스에 돌입했다.

 

▲ 한국 댄스스포츠를 이끌어갈 차세대 유망주 소피아 박(한국명, 박성진)양의 아름다운 모습

 

소피아 박양은 주비날레급(12살 미만)에서 필립보프 이반군과 더불어 2016년 영국 블렉풀 세계대회에서 라틴, 스탠다드 부문 모두 1위를 했다. 그 이후에도 세계대회에서 상위권을 달리고 러시아에서도 1, 2위를 계속 고수해 왔다. 주니어급 블렉풀 세계대회 도전은 코로나사태로 대회 자체가 무산되는 바람에 참여하지 못했다.

 

댄스스포츠 강국임을 자랑하는 러시아는 각종 대회가 1년에 1천5백여회나 열리는 등 국민스포츠로 각광을 받고 있다. 

 

<뉴욕일보 한국지사>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3/15 [11:06]   ⓒ 뉴욕일보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글로벌 OTT 신흥강자 싸이믈티비, 한국 방송채널 패키지 런칭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