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 한인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베펄, ‘묻지마 폐업정리’ 단행
뉴욕 24~27일, 뉴저지 28~29일 “종전 세일가의 반값” 9월부터 프리미엄 명품라인 선뵈 승부수
 
뉴욕일보 기사입력  2018/04/24 [03:56]

 

▲     © 뉴욕일보

 

진주전문 고베펄사가 폐업정리 한다. 고베펄사는 최근 몇년동안 불경기 여파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으면서 고전 해왔는데 이번에 부득이 폐업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고베펄사는 가지고 있던 각종 진주보석과 칼라스톤, 홍산호 바로크 진주 등 총 1만여점을 묻지마 폐업 세일에 들어간다. 특히 이번 묻지마 세일에는 단 한번의 기회로 믿을 수 없는 가격으로 벌써부터 큰 관심을 끌고 있다. 또한 고베펄사의 주 품목인 진주비드 목걸이는 종전에 볼 수 없었던 49달러99센트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는 종전 세일 가격의 반값이다. 한편 고베펄사는 이번 묻지마 세일 행사를 마지막으로 폐업하게 되는데 오는 9월부터는 헬렌 아이꼬(Helen Aiko Jewelry) 주얼리 라는 이름을 내걸고 프리미엄 진주보석 등

만을 취급하게 된다. 특히 헬렌 아이꼬 주얼리는 진주목걸이를 중심으로 혁신적인 아트 요소가 가미된 프리미엄 제품 만을 엄선 제작해 시판하게 되는데 남양진주와 아코야 진주 등 GIA 명품라인을 구성해 선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금까지의 중저가 제품이 아닌 그야말로 명품 프리미엄 라인의 승부수 이다. 이에따라 고베펄사가 15년동안 시판한 중저가 제품군들은 이제 미주에서 다시는 제작을 하지 않게돼 헬렌 아이꼬 쥬얼리에서도 구입 하기가 쉽지않을 것 으로 보인다. 라스베이거스에 본사를 가지고 있는 고베펄사는 그동안 진주보석 쇼라는 이벤트를 통해 5만개 이상의 진주비드목걸이를 미주 한인 여성들에게 인기리에 판매해 큰 인기를 끌었다. 기존의 고베펄 진주비드목걸이 서비스 등은 차질없이 헬렌 아이꼬 쥬얼리에서 맡게 돼 걱정을 안해도 된다고 고베펄 관계자는 밝혔다. 고베펄사의 폐업정리 일정은 다음과 같다. ▲뉴욕 행사일정 4월 24일(화) - 27일(금), 4일간 대동연회장 에메랄드 홀 150-24 Northern Blvd Flushing, NY 11354 ▲뉴저지 행사 일정 4월 28일(토) - 29일(일), 2일간 파인플라자 1층 (빵집 맞은편) 7 Broad Ave Palisades Park, NJ 07650 ▲영업시간: 오전 10시-오후 8시까지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8/04/24 [03:56]  최종편집: ⓒ 뉴욕일보
 

운동선수 병역특례 확대, 찬성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포트리에 위안부 기림비 세운 YCFL 고등학생들 뮤지컬 ‘컴포트우먼’ 단체관람…‘진실 알리기’ 박차 /뉴욕일보
“광주 평화·민주화 정신 뉴욕에 펼쳤다” /뉴욕일보
“추방 위기 불체자들 실질적으로 보호하자” /뉴욕일보
고난 맞서며 “당당한 삶”…이민아 목사 소천 /뉴욕일보 편집부
“많이 보고 배우고 가서 큰나무로 자라라” /뉴욕일보
“우리 동네 팰팍서 인종차별 척결하자!”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장학금은 한인사회 미래에 투자하는 것” 타일월드, 한미장학재단에 5만 달러 전달 /뉴욕일보
대일항쟁기강제동원피해자연합회 /박상준
“4·27 판문점선언 국회서 비준하라”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