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연예/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체육회, 제21회 한·일생활체육교류에 선수단 192명 파견
 
뉴욕일보 이수미 기자 기사입력  2017/09/13 [20:07]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가 14일부터 7일간 일본 효고현에서 개최되는 ‘제21회 한·일생활체육교류’에 10종목 192명의 선수단을 파견한다. 이번 교류는 8000여명의 선수가 참여하는 일본 최대 규모의 생활체육대회인 ‘일본스포츠마스터즈 2017 효고대회’와 연계하여 개최된다.

▲     © 뉴욕일보

 한국 선수단은 대한체육회 전충렬 사무총장이 단장을 맡았고 총 192명의 선수로 구성되었다. 선수는 올해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을 개최한 제주특별자치도와 2018년에 대회 개최를 앞둔 충청남도 지역의 30세 이상 생활체육 동호인들로 선발되었으며 축구, 배드민턴, 테니스, 배구, 볼링, 정구, 자전거, 연식야구, 농구, 소프트볼 등 총 10개 종목에 출전한다.

이번 한일생활체육교류는 14일(목) 오후 6시 일본 효고현 포트피아호텔에서 일본체육협회가 주최하는 환영연을 시작으로 일본스포츠마스터즈 2017효고대회 전야제(15일), 종목별 대회(16일~19일) 출전, 효고현 문화 탐방 및 환송연(19일)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대한체육회 생활체육국제교류 사업은 2002년 한일월드컵 공동개최 결정(1997년)을 계기로 시작되어 지금까지 지속되어 오고 있으며 민간차원의 국제적 우호를 증진하고 생활체육을 활성화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교류는 매년 양국 선수단의 초청과 파견 형태로 진행되는데 올해 초청 교류는 지난 6월 10종목 183명의 일본 선수단이 한국에 방문하여 2017전국생활체육대축전에 참가하며 개최되었다. <이수미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9/13 [20:07]  최종편집: ⓒ 뉴욕일보
 

가수(김지영) 골드 6집 싱글앨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中, '대책 없는 중딩들' 교실 섹스동영상 유출 파문 /뉴욕일보 박전용
“3·1 운동은 자랑스러운 평화·자주 운동 UN/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등재시키자” /뉴욕일보
中 명주 마오타이주 가격이 집 한채 값과 맞먹어 /뉴욕일보 박전용
“한인들, 인종차별에 지혜롭게 대응해야” /뉴욕일보
“전세계 굶주리는 어린이 도와야” /뉴욕일보
H마트, 6일~15일 타이완 푸드 페스티벌 /뉴욕일보
“부디 하늘에서 나비처럼 훨훨 날아다니소서”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라이베리아 국가재건위원회 쿠퍼 쿨라 수석 장관 방한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한국 대표적 음악공연 ‘사물놀이’ 널리 알리자” /뉴욕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