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 연예/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체육회, 제21회 한·일생활체육교류에 선수단 192명 파견
 
뉴욕일보 이수미 기자 기사입력  2017/09/13 [20:07]

 대한체육회(회장 이기흥)가 14일부터 7일간 일본 효고현에서 개최되는 ‘제21회 한·일생활체육교류’에 10종목 192명의 선수단을 파견한다. 이번 교류는 8000여명의 선수가 참여하는 일본 최대 규모의 생활체육대회인 ‘일본스포츠마스터즈 2017 효고대회’와 연계하여 개최된다.

▲     © 뉴욕일보

 한국 선수단은 대한체육회 전충렬 사무총장이 단장을 맡았고 총 192명의 선수로 구성되었다. 선수는 올해 전국생활체육대축전을 개최한 제주특별자치도와 2018년에 대회 개최를 앞둔 충청남도 지역의 30세 이상 생활체육 동호인들로 선발되었으며 축구, 배드민턴, 테니스, 배구, 볼링, 정구, 자전거, 연식야구, 농구, 소프트볼 등 총 10개 종목에 출전한다.

이번 한일생활체육교류는 14일(목) 오후 6시 일본 효고현 포트피아호텔에서 일본체육협회가 주최하는 환영연을 시작으로 일본스포츠마스터즈 2017효고대회 전야제(15일), 종목별 대회(16일~19일) 출전, 효고현 문화 탐방 및 환송연(19일)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대한체육회 생활체육국제교류 사업은 2002년 한일월드컵 공동개최 결정(1997년)을 계기로 시작되어 지금까지 지속되어 오고 있으며 민간차원의 국제적 우호를 증진하고 생활체육을 활성화하는 데 기여하고 있다.

교류는 매년 양국 선수단의 초청과 파견 형태로 진행되는데 올해 초청 교류는 지난 6월 10종목 183명의 일본 선수단이 한국에 방문하여 2017전국생활체육대축전에 참가하며 개최되었다. <이수미 기자>

광고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7/09/13 [20:07]  최종편집: ⓒ 뉴욕일보
 

병역특례, 축소·폐지 52% > 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감기약·혈압약 먹고 술 마시면 ‘독’ /뉴욕일보 김시혁
뉴저지 ⇄ JFK공항 30달러 /뉴욕일보
대일항쟁기강제동원피해자연합회 /박상준
미국·한국 까다로운 입국심사 안 거친다 /뉴욕일보 김소영
“내가 먼저 인사하고 소통합시다” /뉴욕일보
한국산업인력공단, 「2015 K-Move 해외진출 성공수기•사진 공모전」개최 /김경훈
한반도 평화기원 K 팝페라 콘서트 - 듀오아임 뉴욕퀸스공연 /뉴욕일보 최경태 기자
브롱스, 뉴욕서 가장 살기 해로운 지역 /뉴욕일보 류수현
메디케어 플랜 변경 10월15일~12월7일 신청해야 /뉴욕일보